너무나 오랜만에? 오징어 데치고 …

너무나 오랜만에?

오징어 데치고
도라지 소금으로 바락바락~~
오이 절이고
새콤달콤 무침을 했어요.

신선한맛?
김치랑 다르니 입맛 확~~😆 오늘 파래 무채 넣고
톳 데쳐서 두부랑
민들레잎이 작은게 무치면 꿀맛 같을듯 해서~~
민들레무침으로 비벼 먹으려고
일이 참 많아요.
한식은 진짜 손 가는거에 비해 폼이 안나 킁😢😩😤 가정식 엄마밥상 우리집밥상 쿡스타그램 주부스타그램 집밥 먹스타그램촵촵 맛스타그램촵촵 홈메이드 데일리 데일리그램 밥반찬

Bookmark the permalink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