첫줄안녕 나비꽃 꽃나비. . ….

첫줄안녕
나비꽃
꽃나비. .
.
2017.04.30
가족이라는 이름 아래 박가네 함께
기억. 흔적. 즐거움. 배부름. 소중함. 행복💕

Bookmark the permalink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